포천시, 다문화 가정 지원 프로그램 ‘정확하게 배우는 한국어 교실’ 운영

 

포천시(시장 백영현)는 오는 4월 6일부터 5월 11일까지 매주 토요일 일동도서관에서 이주민의 한국어 능력 향상을 돕고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촉진하기 위해 ‘정확하게 배우는 한국어 교실’을 운영한다.

 

‘정확하게 배우는 한국어 교실’은 한국어 전문 강사가 포천시에 거주하는 이민자, 다문화 가정, 외국인 근로자 등을 대상으로 학습자들의 수준에 맞춘 ▲인사 ▲일상 생활 ▲장보기 ▲병원 관련 어휘 등의 실생활 대화 패턴의 연습을 돕는 다문화 한국어 교육 프로그램으로, 총 6회 운영된다.

 

포천시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정확하게 배우는 한국어 교실’ 프로그램 외에도 ‘함께 만드는 다문화 요리’, ‘문화 유산으로 배우는 다문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포천시 도서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다문화 가정의 적응을 돕고 문화 간의 이해와 교류를 촉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포천시 일동도서관 누리집(https://lib.pocheon.go.kr/ildong/menu/10390/program/30014/lectureList.do)에 방문 또는 전화(☎031-538-3933)로 신청하면 된다.

 

 

[ 포천닷컴 기자 ]


랭킹뉴스